POPULARITY NEWS >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기사를 twitter로 보내기  
엑스타 레이싱 김진표, 슈퍼6000 오프닝랩에서 대형 사고
입력 2015-04-12 16:29:53 l 최종 수정 2015-04-12 16:29:53






2015 CJ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슈퍼6000 개막전 오프닝랩에서 대형 추돌사고가 일어났다. 사고에 휘말린 드라이버는 엑스타 레이싱팀 감독 겸 드라이버인 김진표.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KIC) 3에서 경주차의 기술적 결함을 보인 김진표의 경주차는 앞서 달리던 황진우와 정연일의 스톡카를 들이받았다. 이후 김진표의 경주차는 KIC 펜스를 넘어간 뒤 방송 카메라 포스트 앞에서 멈추었다. 사고 후 김진표는 곧 병원으로 후송되었다. 엑스타 레이싱팀 측은 “현재 김진표는 별다른 외상없이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해왔다.
 
(KIC) 박기현(gokh3@naver.com), 사진/슈퍼레이스
[CopyrightTrackside.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글 아트라스BX, 슈퍼6000 원투 피니시
다음글 아트라스BX, 슈퍼6000 예선 원투
 
목록
 금호타이어 ‘엑스타 TV’ 유튜…
 한국타이어 후원 2019 슈퍼카 챌…
 빈티지 캐주얼 버커루, 슈퍼레이…
 슈퍼레이스 페널티 규정 강화된…
 한국테크놀로지그룹, KAIST와 미…
 ‘Meet the SUPERRACE’ 에버랜드 & 스…
 넥센스피드레이싱 GT-300 개막전…
 금호타이어, 신규 기업브랜드 TV …
 쉐보레 트랙스 인플루언서와 콜…
 루이스 해밀턴 1000번째 F1 중국 …

발테리 보…

믹 슈마허, …

한국타이어…

FMK 팀, 페라…